뉴이스트 민현, 독서와 가장 잘 어울리는 아이돌 1위···2위는 방탄소년단 RM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아이돌차트 ‘독서의 계절 가을, 책과 가장 잘 어울리는 아이돌’ 설문결과. /사진제공=아이돌차트

그룹 뉴이스트의 민현이 ‘책과 가장 잘 어울리는 아이돌’에 선정됐다.

민현은 지난 14일부터 20일까지 아이돌차트에서 진행된 ‘독서의 계절 가을, 책과 가장 잘 어울리는 아이돌’ 설문조사에서 1위를 차지했다.

총 1만 5946명이 참여한 이번 설문에서 민현은 9956표(득표율 62%)를 획득해 1위에 올랐다. 민현이 속한 뉴이스트는 21일 컴백을 앞두고 있어 겹경사를 누리게 됐다. 이어 방탄소년단의 RM이 5770표(득표율 36%)를 얻으며 2위가 됐다.

이 밖에도 갓세븐의 JB(17표), 아이유(109표), 세븐틴의 원우(6표), 갓세븐의 진영(26표), 아스트로의 차은우(40표), EXID의 하니(22표) 등이 후보에 올랐다.

한편 아이돌 차트는 11월 생일을 맞이하는 스타를 위한 POLL 토너먼트를 진행 중이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