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화 김동완, 오는 12월 소극장 콘서트 ‘세 번째 외박’ 연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신화의 김동완 소극장 콘서트 ‘세 번째 외박’ 포스터. / 제공=Office DH

그룹 신화의 김동완이 소극장 콘서트를 연다.

21일 김동완의 소속사 Office DH는 “김동완이 오는 12월 3일부터 29일까지 서울 동덕여자대학교 100주년 기념관에서 소극장 콘서트 ‘세 번째 외박’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오는 25일 오후 8시 인터파크에서 첫 번째 티켓 예매를 시작한다.

김동완의 이번 콘서트는 2017년 펼쳐진 소극장 콘서트 ‘두 번째 외박’ 이후 약 2년 만이다. 4주간 총 12회로 펼쳐질 예정이다. 그 동안 진행된 소극장 콘서트에서 자신만의 매력으로 팬들과 가깝게 소통한 김동완이 이번에는 어떤 매력을 보여줄지 주목된다.

Office DH의 관계자는 “김동완은 오랜만에 여는 이번 콘서트가 즐겁고 풍성한 공연이 될 수 있도록 열심히 준비하고 있다”고 귀띔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