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캐쳐, 첫 공식 팬미팅 ‘성황’…가을밤의 축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드림캐쳐. / 제공=드림캐쳐컴퍼니

그룹 드림캐쳐가 팬클럽 인썸니아(InSomnia)와 가을밤을 화려하게 수놓았다.

드림캐쳐는 지난 20일 오후 서울 서교동 무브홀에서 첫 번째 공식 팬미팅을 열고 인썸니아 1기와 만났다.

스페셜 미니음반의 타이틀곡 ‘데자뷰(Deja Vu)’로 공연의 문을 연 드림캐쳐는 ‘북극성’과 유닛 공연 ‘중독’과 ‘성인식’ ‘잼잼’ ‘타키타키’ ‘까탈레나’ 등 다양한 장르의 노래를 부르며 팬들의 환호를 얻었다.

인썸니아와 추억을 만들 수 있는 이벤트 무대도 빼놓을 수 없었다. 드림캐쳐는 팬들이 작성한 질문에 답을 하는 Q&A 코너와 ‘드림 VS 캐쳐’ 대결, 직접 기획과 연출·촬영을 도맡은 ‘거미의 저주’의 뮤직비디오를 공개하며 호응을 얻었다.

이날의 하이라이트는 일본에서만 공개한 ‘아이 미스 유(I Miss You)’의 무대였다. 첫 번째 공식 팬미팅에서 베일을 벗은 ‘I Miss You’ 한국어 버전과 퍼포먼스에 현장에 모인 인썸니아의 가장 뜨거운 반응이 쏟아졌다고 한다.

드림캐쳐는 “인썸니아를 만날 때마다 넘치는 감사함과 벅찬 감격을 숨길 수 없다”면서 “하루빨리 다시 만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그날까지 오늘을 기억해주시고, 또 앞으로 만들어갈 추억도 많이 기대해 주시기 바란다”고 소감을 밝혔다.

팬미팅을 성황리에 마무리한 드림캐쳐는 유럽 7개국 투어, 미국 5개 도시 투어 등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