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하루’ 이나은X정건주X김영대, 촬영장 밝히는 상큼발랄 미모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어쩌다 발견한 하루’ 비하인드 컷. /사진제공=MBC

MBC ‘어쩌다 발견한 하루’(이하 ‘어하루’)의 이나은과 정건주, 김영대의 러블리한 모습이 담긴 현장 비하인드 컷이 공개됐다.

‘어하루’는 자신이 만화 속 캐릭터임을 깨달은 여고생 은단오(김혜윤 분)가 정해진 운명을 바꾸기 위해 분투하는 내용을 담은 학원 로맨스 드라마다. 전체 채널 수목극 중 2049 시청률 2위에 오르는 등 SNS와 각종 커뮤니티에서 화제의 중심이 되고 있다.

이나은은 극 중 언제나 긍정적인 성격의 소유자이자 만화 스토리 상 여주인공인 여주다 역을 맡았다. 김영대와 정건주는 이나은을 두고 갈등을 빚는 스리고 서열 1·2위 오남주와 이도화 역을 연기하며 흥미진진한 삼각관계를 그리고 있다.

공개된 사진에는 연애세포를 자극하는 세 배우의 모습이 담겼다. 여주다(이나은 분)는 각각 이도화(정건주), 오남주(김영대 분)와 다른 분위기를 자아내고 있어 앞으로 펼쳐질 이들의 삼각 로맨스에 관심이 모아진다.

또 다른 사진에선 극 중 캐릭터인 여주다로 착각하게 할 만큼 발랄하고 상큼한 에너지를 발산하는 이나은의 매력을 발견할 수 있다. 서브남 이도화의 아련함을 가진 눈빛으로 연기에 집중하는 정건주와 냉정한 차도남인 오남주와 달리 반전 귀여움을 선사하는 김영대의 현실 모멘트도 보는 이들을 흐뭇하게 만들고 있다. 이처럼 카메라 밖에서도 변함없는 배우들의 ‘순정만화 케미’는 더 많은 시청자에게 풋풋한 매력을 전할 잔망이다.

설렘 가득한 청춘배우들의 연기와 스토리로 사랑받고 있는 ‘어하루’는 매주 수·목요일 오후 8시 55분에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