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전소민 “별과 깜짝 회동…덜 바보인 남자 찾으라고 조언하더라”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사진=SBS ‘런닝맨’ 방송 캡처

SBS ‘런닝맨’에서 전소민이 별에게 연애 상담을 받았다고 밝혔다.

20일 방송된 ‘런닝맨’에서는 의문의 탈출 하우스에 갇힌 멤버들이 이곳을 탈출해야 하는 ‘출구 없는 하우스’ 레이스가 펼쳐졌다.

전소민과 별은 최근 SNS를 통해 셀카를 올려 둘이 만나 밥을 먹은 사실을 알렸다. 전소민은 “언니가 밥 사준다고 해서 만났다”고 밝혔다. 전소민은 별이 “남자들 다 바보다. 그나마 바보 중에 제일 덜 바보를 찾는 것”이라고 연애 상담을 해줬다고 밝혔다. 유재석은 “그렇게 따지면 (별이) 제일 바보를 찾은 것 아니냐”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전소민은 “술 좀 줄이라고 언니에게 많이 혼났다”고 말했다. 이에 유재석은 “별 씨도 꼰대 기질이 있는 것 같다”고 했다. 이에 전소민은 “밥 먹는 동안 입 한 번 못 뗐다”고 말해 멤버들을 폭소하게 했다.

하하는 “별이 연애 상담 쪽으로는 자부심이 있다”고 밝혔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