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콘-개육대’ 신봉선, 인싸의 유쾌한 출근 준비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개그콘서트’ 신봉선, 이현정. /사진제공=KBS2

KBS2 ‘개그콘서트’(이하 ‘개콘’)에서 신봉선과 이현정이 트램펄린 위에서 메이크업에 도전한다.

20일 오후 9시 15분 방송될 ‘개콘’의 ‘개그맨 출근길 육상대회(이하 ‘개육대’) 코너에 개그우먼 신봉선과 이현정이 출연해 큰 웃음을 선사한다.

개그맨 장동혁과 권재관은 ‘개육대’ 미션에 참가하기 위해 걸어오는 신봉선과 이현정을 보고 “개콘에서 미모로 둘째가라면 서러운 미모의 쌍두마차 아닙니까?”라고 소개했다. 신봉선은 “저는 종종 큰 슬리퍼를 사요. 집에 남자가 있는 듯한…”이라는 센스 넘치는 답변으로 웃음이 터지게 했다. 장동혁은 “개그맨 출근길인데, 이렇게 보니까 배우 특집 같아요”라면서 둘을 닮은 배우를 꼽았다.

신봉선과 이현정에게 주어진 미션은 트램펄린 위에서 1분 안에 화장하는 것. 신봉선은 “우리는 평소 기본적으로 뷰티에 관심이 많아요”라며 미션 성공에 대한 기대감을 끌어올렸다. 과연 1분 안에 미션을 성공할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신봉선은 개콘의 새 코너 ‘내 남자의 여사친’에서 류근지와 함께 연상연하 커플로 등장해 티격태격 커플 케미로 ‘개콘’에 새로운 웃음 바람을 불어넣고 있다. 이현정은 ‘마이펫’과 ‘주간 박성광’을 통해 탁월한 개그 연기를 선보이며 활약을 펼치고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