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같이 펀딩’ 유인나, 낙과 활용한 요리 공개…김용명 “굽었던 허리 펴지는 맛”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낙과를 활용한 레시피를 선보이는 유인나. /사진제공=MBC ‘같이 펀딩’

MBC ‘같이 펀딩’에서 유인나가 상큼하고 새콤달콤한 맛이 일품인 낙과를 활용한 꿀 레시피를 공개한다.

20일 오후 6시 30분에 방송될 ‘같이 펀딩’ 10회에서 멤버들은 장도연의 아이디어에서 출발한 ‘같이 사과’ 프로젝트를 준비하는 과정이 그려진다. ‘같이 사과’는 올해 연이어 찾아온 태풍 피해로 근심이 큰 사과 농가를 돕고자 기획한 사과 펀딩 프로젝트다. 농림축산식품부와 함께 태풍 피해 농가 중 4곳을 선정해 맛 좋고 품질 좋은 사과를 펀딩한다. 20일 펀딩을 시작하며 수확 및 배송은 농장마다 가장 맛있는 품종을, 가장 맛있을 때 준비해 진행할 계획이다. 4개 농장에서 총 4000개를 준비한다.

앞서 ‘같이 펀딩’ 멤버들은 맛 좋은 사과 펀딩을 위해 한 농장을 찾았다. 낙과에 안타까워하고 상처 난 부분만 덜어내 시식하면서 “이 맛이야”라고 감탄했다.

유인나는 멤버들과 함께 주운 낙과를 활용해 요리 실력을 뽐낸다. 가정에서 쉽게 준비할 수 있으면서 맛도 좋은 낙과 활용 레시피를 선보이는 것. 메인 메뉴부터 샐러드, 잼, 디저트까지 유인나는 수준급의 칼질 솜씨로 재료 손질을 뚝딱해내고 정성스레 볶아가며 요리를 완성한다. 전날 밤새 특별 재료를 준비해 오는 준비성과 열정도 뽐냈다.

‘같이 펀딩’ 멤버들은 유인나가 야무지게 준비한 낙과 활용 요리를 맛본 뒤 감탄을 금치 못했다. 김용명은 사과 덕분에 한층 풍미가 깊어진 맛을 두고 “굽었던 허리가 펴지는 맛”이라며 폭풍 흡입한다.

아이돌이 즐겨 먹는다던 샌드위치를 능가하는 레시피도 공개된다. 멤버들은 유인나가 준비한 샐러드를 식빵에 얹어 샌드위치를 만들어 먹었다. 가장 먼저 크게 한 입 크게 베어 먹은 김용명은 달콤 상큼한 사과 맛에 말을 잇지 못했다. 유희열과 노홍철도 “이건 진짜”라고 감탄했다. 과연 아이돌 인기 샌드위치를 못지않은 사과 샌드위치는 어떨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본방송에 앞서 유인나의 낙과 만점 활용 요리쇼 현장은 네이버TV ‘같이 펀딩’ 채널을 통해 영상으로 선개됐다. 유인나표 낙과 활용 레시피는 20일 오후 6시 30분에 방송되는 ‘같이 펀딩’ 10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같이 펀딩’은 20일 ‘같이 사과’를 비롯해 환경 보호 프로젝트 ‘바다 같이’ 펀딩도 시작한다. ‘같이 사과’는 10회 1부가 시작되는 오후 6시 30분에, ‘바다 같이’는 10회 2부가 시작되는 오후 7시 30분에 펀딩을 연다. 네이버 해피빈 ‘같이 펀딩’ 페이지에서 참여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