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참시’ 테이 매니저 조찬형 “어릴 적 박찬호와 CF 찍었다”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사진=MBC ‘전지적 참견 시점’ 방송 화면 캡처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 조찬형이 박찬호와의 인연을 공개했다.

19일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 테이와 조찬형은 시타, 시구를 위해 야구장으로 향했다.

야구장으로 향하는 차 안에서 조찬향은 고향인 공주 이야기를 꺼내기 시작했다. 조찬형은 “박찬호, 박세리 선수 모두 공주 출신”이라며 뿌듯해했다. 이어 “어렸을 때 박찬호 선배님이랑 CF도 찍었다”고 밝혀 놀라움을 자아냈다.

어릴 적 야구선수 꿈나무 시절 박찬호와 국제전화 서비스 상품 광고를 찍었던 것. 이에 테이는 “앞으로 너가 잘 돼서 박찬호 선수와 다시 한 번 광고를 찍었으면 좋겠다”고 소망헀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