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토’ 문근영 “피오 너무 귀여워…이상형이라 꼽기도”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사진=tvN ‘놀라운 토요일-도레미 마켓’ 방송 화면 캡처

배우 문근영이 이상형을 피오로 언급한 사실을 고백했다.

19일 방송된 tvN ‘놀라운 토요일 – 도레미 마켓’에서는 문근영이 출연해 MC들과의 찰떡 호흡을 드러냈다.

평소 놀토의 애청자라던 문근영은 “가족들이 너무 좋아해서 매주 가족들과 함께 챙겨보고 있다”면서 “동생은 잘 듣는데 저는 잘 듣진 못해 빨리 쓰기라도 해야겠다”면서 속기에 자신있다고 말했다.

붐은 “문근영 씨가 한 인터뷰에서 피오를 이상형으로 꼽았는데 알고 보니까 사실 이상형까지는 아니라고 했다”라고 말해 스튜디오에 웃음이 터졌다. 문근영은 “실제로 보니까 너무 귀엽다. 웃는 모습이 예쁘다”고 말했다.

이어 문근영은 “문세윤 씨가 저희 제부랑 너무 닮았다”면서 문세윤을 볼 때마다 신기하다고 말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