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후의 명곡’ 로맨틱펀치, 마룬5 ‘슈가’ 핼러윈풍 편곡…’기립 박수’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사진=KBS2 ‘불후의 명곡’ 방송 화면 캡처

4인조 록밴드 로맨틱펀치가 KBS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이하 ‘불후의 명곡’)에서 마룬5의 명곡을 핼러윈 풍으로 재해석했다.

19일 방송된 ‘불후의 명곡’은 라디오의 전설 DJ 배철수 편으로 김조한, 바비 킴, 로맨틱펀치, 잔나비, 포레스텔라, 유회승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배철수가 직접 선곡한 팝송으로 대결을 펼쳤다.

로맨틱펀치는 마룬5(Maroon5)의 ‘슈가(Sugar)’를 선곡해 무대에 올랐다. 핼러윈 콘셉트로 무대를 꾸민 로맨틱펀치는 무대를 활보하며 경쾌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방청객들도 같이 자리에 일어나 음악을 즐겼다.

로맨틱펀치의 노래가 끝나자 김조한은 “잔잔한 곡인데 축제의 피날레처럼 잘 표현했다. 콘서트를 보는 기분”이라고 칭찬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