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연스럽게’ 천명훈, ‘반전 약초왕’ 등극…이름부터 손질까지 ‘척척’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자연스럽게’ 스틸./사진제공=MBN

MBN 예능 ‘자연스럽게’에서 게스트 천명훈이 ‘반전 약초왕’으로 등극한다.

19일 방송되는 ‘자연스럽게’에서는 김종민과 강남이 약초 캐기에 도전하며 ‘나는 자연인이다’를 연상시키는 산길 탐방에 나선다. 이들은 말로만 듣던 진귀한 약초를 손에 넣는 데 성공해 의기양양하게 ‘워니미니 하우스’로 귀환한다.

김종민은 캐 온 약초를 집에 있던 천명훈에게 보여주며 이름을 맞혀 보라고 말한다. 김종민과 강남 모두 내심 ‘이 형이 설마 알겠어?’라고 생각하지만, 천명훈은 약초를 하나하나 꺼내며 이름을 정확히 맞혀 두 사람을 화들짝 놀라게 만든다.

“평소 약초에 관심도 많고 좋아한다”고 밝힌 천명훈은 한 술 더 떠 약초 손질에서도 전문가다운 팁을 전수한다. 껍질을 너무 많이 벗긴 김종민을 보며 천명훈은 “신중하게 껍질을 살살 벗겨서 속살이 다치지 않게 해야지”라며 ‘약초부심’의 정점을 찍는다.

‘약초박사’ 천명훈의 반전 면모는 이날 오후 9시 10분 방송되는 ‘자연스럽게’에서 공개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