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중’ 김재환, 노래도 댄스도 완벽…’디자이너’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사진=MBC ‘쇼!음악중심’ 방송 화면 캡처

김재환이 댄스가수로 완벽 변신했다.

김재환은 오늘(19일) 오후 방송된 MBC ‘쇼! 음악중심’ 2019 아시아송페스티벌 특집에 출연해 ‘디자이너’ 무대를 꾸몄다.

김재환은 흰색 셔츠에 검은색 자켓을 입고 무대에 등장했다. 넥타이를 느슨하게 맨 체 단추를 살짝 푼 모습이 인상적이다. 그는 위트와 섹시가 적절히 합쳐진 댄스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디자이너’는 첫 번째 솔로 미니음반 ‘어나더(Another)’의 수록곡으로, 솔로 가수로서 포부를 담았다.

이날 ‘쇼! 음악중심’에는 장우혁, 선미, Kei(케이), 유브이, 하성운, 김재환, 스트레이 키즈, ITZY(있지), 엔플라잉, AB6IX(에이비식스), 온앤오프, 정세운, 드림캐쳐, 더보이즈, 에이티즈, 세러데이, 원더나인, 임다미가 출연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