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자있는 인간들’ 안재현, 재벌3세 꽃미남으로 변신…‘숨멎 슈트핏’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하자있는 인간들’의 안재현./사진제공=에이스토리

오는 11월 말 첫 방송 예정인 MBC 새 수목드라마 ‘하자있는 인간들’ 측이 18일 안재현의 첫 스틸컷을 공개했다.

‘하자있는 인간들’은 꽃미남 혐오증이 있는 여자와 외모 강박증에 걸린 남자가 외모 편견과 오해를 극복하고 진정한 사랑을 만나는 로맨틱 코미디물이다.

안재현은 극 중 재벌3세 이사장이자 외모 강박증에 걸린 이강우로 분해 색다른 매력을 선사할 예정이다. 이강우는 흠 잡을 곳 없는 외모로 겉보기에는 단단해 보이지만, 남들은 모르는 비밀스런 과거 트라우마에 시달리며 살아가는 인물이다.

이런 가운데 이날 공개된 스틸컷 속 안재현은 머리부터 발끝까지 완벽한 슈트핏을 자랑하며 ‘영앤리치’ 분위기를 발산하고 있다. 주변을 화사하게 만드는 비주얼은 이강우 캐릭터와 100% 싱크로율을 뽐낸다.

‘하자있는 인간들’ 제작진은 “안재현은 제 옷을 입은 듯 이강우 역에 완벽하게 녹아들었다”며 “연기에 대해 고민하고, 적극적인 자세로 촬영에 임하고 있다. ‘하자있는 인간들’에서 색다른 연기 변신을 펼칠 안재현의 모습을 기대해 달라”고 말했다.

‘하자있는 인간들’은 ’어쩌다 발견한 하루‘ 후속으로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