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퀸덤’ 오마이걸, 유닛 상위권 장악…유아 퍼포먼스 화제

[텐아시아=우빈 기자]

그룹 오마이걸 / 사진=Mnet ‘퀸덤’ 방송화면

그룹 오마이걸(OH MY GIRL)이 Mnet ‘퀸덤’ 유닛 라운드 결과 상위권을 장악했다.

지난 17일 공개된 ‘퀸덤’에서는 3차 사전 경연 유닛 라운드 경연 결과가 방송됐다. 퍼포먼스 유닛 라운드에서 오마이걸의 유아는 경연에서 1위에 올랐다. 또한 보컬 유닛 라운드에서는 효정은 박봄과 함께 2위에 올라 눈길을 끌었다.

앞서 공개된 퍼포먼스 유닛 경연 무대에서 유아는 개인 무대에서 레드 컬러의 정장에 블랙 모자를 눌러쓰고 마이클 잭슨의 퍼포먼스를 소화하며 극찬을 받았다. 강약이 살아있는 절도있는 안무와 매력 넘치는 표정 연기로 무대를 단숨에 휘어잡았다.

효정은 보컬 경연 무대에서 박봄과 함께 경연곡 ‘허수아비’를 부르며 깊은 감동의 무대를 선사했다. 효정은 특유의 맑고 깨끗한 미성으로 애절하고도 담담하게 곡을 소화. 박봄과 빛나는 호흡을 발휘하며 아름다운 하모니를 그려냈다.

특히 유아는 1위가 발표되자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지난 라운드에서 부상으로 참여하지 못한것에 대해 ” 멤버들이 부담을 가지지 말라고, 많은 위로를 해주고 많이 도와줬다”며 멤버들에 대한 고마운 마음을 전하며 훈훈함을 더했다.

이밖에도 예고편에 공개된 ‘팬도라의 상자’ 경연에서 이전과는 다른 강렬한 메이크업과 스타일링을한 오마이걸의 모습이 비추어지며, 어떤 콘셉트로 또 하나의 레전드 무대를 완성시킬지 기대감을 증폭시켰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