헨리, 로코베리와 손잡고 20일 신곡 ‘한강의 밤’ 발표

[텐아시아=우빈 기자]

가수 헨리 / 사진제공=몬스터엔터테인먼트그룹

가수 헨리가 신곡 ‘한강의 밤 (Feat. 로코베리)’와 함께 가을 가요 대전에 합류한다.

헨리는 오는 20일 오후 6시 각 음원사이트를 통해 신곡 ‘한강의 밤’을 발표하고 컴백한다.

‘한강의 밤’은 현실적인 이별을 담아낸 가사와 풍성한 어쿠스틱 사운드의 조화가 돋보이는 곡으로 드라마 ‘도깨비’ ‘호텔 델루나’ OST에 참여하며 많은 히트곡을 탄생시킨 밴드 로코베리와 헨리가 공동으로 작업해서 만든 곡이다.

간주 부분에 울려 퍼지는 헨리와 로코베리의 애절한 바이올린 듀엣 연주도 이 곡에 묘미를 더해준다.

최근 헨리는 JTBC ‘비긴어게인3’에서 풍부한 감수성을 보여주며 팬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