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 월화극 ‘VIP’, 일주일 먼저 본다…22일 스페셜 방송 편성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VIP’ 포스터./사진제공=SBS

SBS 새 월화드라마 ‘VIP’가 첫 방송을 앞두고 스페셜 방송을 편성했다고 18일 밝혔다.

오는 22일 오후 10시 방송되는 ‘VIP: 은밀한 시선’에서는 장나라(나정선 역)와 이상윤(박성준 역), 이청아(이현아 역), 곽선영(송미나 역), 표예진(온유리 역), 신재하(마상우 역) 등 ‘VIP’의 주역들이 담아낼 프라이빗 오피스 멜로극을 가장 먼저 엿볼 수 있다.

이날 방송에서는 각자의 ‘비밀’을 가진 캐릭터들의 소개부터 배우들이 직접 전하는 관전 포인트, ‘케미 맛집’이라고 소문난 촬영 현장까지 가감 없이 공개된다. 또한 장나라와 이상윤의 생생한 인터뷰와 하이라이트 영상도 이어진다고 해 기대감을 높인다.

‘VIP’ 제작진은 “첫 방송 전, 시청자들과 미리 만나기 위해 스페셜 방송을 마련했다. 장예원 아나운서의 진행과 VIP전담팀 막내 마상우 역의 신재하의 내레이션으로 배우들의 은밀한 시선이 담긴 본격 스포일러 방송이 진행 될 예정이니 많은 시청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