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쩌다 발견한 하루’ 로운, 만화에서 사라졌다…김혜윤 ‘충격’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어쩌다 발견한 하루’ 방송 화면./사진제공=MBC

MBC 수목드라마 ‘어쩌다 발견한 하루’에서 로운에게 심상치 않은 일이 벌어졌다.

로운은 ‘어쩌다 발견한 하루’에서 만화 ‘비밀’ 속의 엑스트라 하루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고 있다. 하루는 은단오(김혜윤 분)를 만나 자아를 가지게 됐고, 본인의 존재 이유를 알고 싶어 했다.

지난 17일 방송된 ‘어쩌다 발견한 하루’ 11~12회에서는 하루가 사라져 충격을 안겼다. 하루는 자아가 생겼지만 자신의 존재에 대한 확신이 없었다. 그럼에도 자신의 시작에 대한 답을 단오와 함께 만들어 가기로 했다.

하지만 엑스트라에 불과했던 하루가 정해진 이야기를 계속 바꾸자 결국은 사라지게 됐다. 갑작스러운 하루의 부재는 한 치 앞을 예상할 수 없게 만들며 궁금증을 끌어올렸다.

로운은 신인임에도 섬세한 연기력으로 자아가 없을 때와 있을 때의 상반된 캐릭터의 모습을 표현했다. 특히 존재의 답을 만들기로 결심한 눈빛은 자아에 대한 확신이 없을 때와는 확연히 달랐다. 이에 앞으로 그가 보여줄 연기에 관심이 집중된다.

‘어쩌다 발견한 하루’는 매주 수, 목요일 오후 8시 55분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