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참시’ 테이, “다 먹으면 되지!”···휴게소 간식X공주 짬뽕에 텐션 ‘UP’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MBC ‘전지적 참견 시점’ 스틸컷. /사진제공=MBC

가수 테이가 휴게소 간식거리와 짬뽕에 푸드 파이터 본능을 불태운다.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다.

오는 19일 방송되는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 테이는 휴게소와 충남 공주에서 음식들을 폭풍 흡입한다.

‘전지적 참견 시점’의 제작진은 본 방송을 앞두고 테이가 먹고 싶은 음식을 고민 없이 모두 주문하는 등 위대한 배포를 자랑하는 스틸컷을 18일 공개했다.

사진 속 테이는 행복한 미소를 지으며 어묵을 먹고 있다. 앞서 테이는 한화이글스의 시타를 위해 대전으로 향하던 중 잠시 휴게소에 들렸다. 그는 맛깔스러운 간식거리에 흥이 폭발한다. 특히 테이는 뭘 먹을지 고민하는 배우 조찬형에 “뭘 고민하는가 다 먹으면 된다!”며 거침없이 음식을 주문한다.

반면 조찬형은 테이가 휴게소 간식을 너무 많이 먹어서 ‘공주 짬뽕’을 못 먹을까 봐 걱정한다. 특히 그는 끊임없는 ‘공주 짬뽕’ 예찬으로 테이를 군침을 돌게 하며 기대감을 한껏 끌어올렸다.

마침내 테이가 ‘공주 짬뽕’을 먹는다. 면치기 신공을 발휘하는 테이와 그를 흥미진진하게 바라보는 조찬형의 모습을 통해 과연 그 맛은 어떨지 호기심을 높인다.

‘전지적 참견 시점’은 오는 19일 밤 11시 5분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