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현철, 데뷔 30주년 기념 소극장 콘서트 ‘돛’ 개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김현철의 콘서트 포스터. / 제공=Fe엔터테인먼트

가수 김현철이 30주년 기념 공연을 연다.

김현철은 오는 11월 21일부터 23일까지 서울 중구 CKL스테이지에서 ‘김현철 30년 콘서트 돛’을 열고 관객들과 만난다.

한국콘텐츠진흥원의 후원으로 제작된 이번 공연은 ‘춘천 가는 기차’ ’32℃ 여름’ ‘왜 그래’ ‘달의 몰락’ ‘일생을’ ‘그대 안에 블루’까지 다양한 인기곡을 부른 김현철의 음악인생 30년을 돌아보는 시간으로 꾸며질 예정이다. 더불어 13년 만에 내놓은 열 번째 정규 음반의 수록곡도 부르며 팬들과 호흡한다.

김현철은 소극장 공연을 통해 매끄럽고 정교한 사운드를 예고했으며, 완숙하고 세련된 무대 위에서 관객들에게 기존 히트곡과 신곡 등 다채로운 음악을 들려주겠다고 밝혔다. 오는 18일 오후 8시 티켓 예매사이트 멜론 티켓에서 예매를 시작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