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녹두전”영애씨’ 이승준, 점프엔터와 전속계약…연우진과 한솥밥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배우 이승준./ 사진제공=KBS2

점프엔터테인먼트가 17일 “배우 이승준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점프엔터테인먼트는 “이승준은 자신만의 뚜렷한 연기 색깔을 지닌 배우다. 이미 연기적인 측면에서 인정받고 있지만 아직도 보여줄 모습이 무궁무진하다. 이에 당사는 이승준이 연기 활동에 전념할 수 있는 안정적인 환경을 제공하고 대중에게 더욱 사랑받는 배우가 될 수 있도록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라고 밝혔다.

이승준은 오랜 시간 독립영화와 연극 무대를 통해 단단한 내공을 쌓아왔다. 이어 현재 방송 중인 KBS2 월화드라마 ‘조선로코-녹두전’을 비롯해 ‘사이코메트리 그녀석’‘미스터 선샤인’‘막돼먹은 영애씨’ 등 다수의 드라마 작품과 영화 ‘컨트롤’‘카트’ 등에 출연하며 활발한 활동을 펼쳐온 것.

이승준은 “배우로서 새로운 도약을 점프엔터테인먼트와 함께하게 되어 기쁘다. 초심을 잃지 않기 위해 항상 겸손하고 열심히 노력하는 배우가 되겠다”라고 전했다.

점프엔터테인먼트에는 배우 연우진, 김광규, 조미령, 이혜은, 사강, 길은혜, 김진엽이 소속돼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