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오늘(17일) 방송 예정 ‘평양 원정’ 남북한 축구 경기 녹화 중계 취소”

[텐아시아=우빈 기자]

사진제공=KBS

월드컵 축구 대표팀의 ‘평양 원정’ 남북한 경기 방송이 녹화 중계마저 무산됐다.

KBS는 17일 “이날 오후 5시 방송 예정이었던 2022년 카타르 월드컵 축구 아시아지역 2차 예선 3차전 남북한 간 경기의 녹화 중계를 취소한다”고 밝혔다.

지난 15일 오후 평양 김일성경기장에서 열린 남북 간 축구 대결은 생중계와 관중, 취재진이 없는 이례적 상황에서 0대 0 무승부로 끝났다.

이에 지상파들은 경기 영상을 DVD 형태로 선수단을 통해 들어오는 대로 분량이나 그림 상태 등을 확인한 뒤 방송하겠다고 예고했다. KBS는 경기가 종료된 후에도 방송권료 등을 놓고 최후까지 협상을 벌였으나 정상적으로 방송을 하기 어렵다는 최종 판단에 이른 것으로 보인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