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아즈, 데뷔 음반 ‘그랜드 오페라’ 단체 예고 영상 공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아리아즈. / 제공=라이징스타엔터테인먼트

데뷔를 앞둔 신인 걸그룹 아리아즈(ARIAZ)의 신비로운 이야기가 서서히 베일을 벗고 있다.

아리아즈는 17일 공식 SNS에 첫 번째 미니음반 ‘그랜드 오페라(Grand Opera)’의 단체 예고 영상을 올렸다.

영상은 어디론가 향하는 아리아즈의 뒷모습이 담겨있다. 한 저택 안으로 들어서고, 넓은 들판을 걸어 가는 모습 등이 연달아 흐른다. 커다란 회색 원형 공간 앞에 멤버들이 멈춰서는 장면으로 마무리된다. 동화를 보는 듯한 신비롭고 몽환적인 분위기가 새 음반에 대한 기대를 높인다.

아리아즈는 연예기획사 스타제국의 레이블 라이징엔터테인먼트에서 데뷔를 준비한 팀이다. 윤지, 다원, 시현, 여리, 효경, 주은 등으로 구성됐다. 오는 24일 정오 데뷔 음반을 발표하고 왕성하게 활동할 계획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