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끼줍쇼’ 개그맨 이진호, ‘곽철용 신드롬’에 김응수 성대모사 대방출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한끼줍쇼’ 스틸./사진제공=JTBC

JTBC ‘한끼줍쇼’에서 이진호가 수많은 개인기를 선보인다.

16일 방송되는 ‘한끼줍쇼’에는 개그맨 이용진과 이진호가 밥동무로 출연해 동선동에서 한 끼에 도전한다. 동선동은 성신여대를 중심으로 인근에 고려대, 성균관대 등 다수의 대학교와 대학로까지 이어지는 젊음이 가득한 동네이다.

최근 진행된 ‘한끼줍쇼’ 녹화에서 이진호는 여러 프로그램에서 영화 ‘타짜’의 팬이라고 밝히며 배우 김응수가 맡았던 극중 역할인 곽철용의 명대사를 따라해 ‘곽철용 신드롬’을 일으켰다.

강호동은 이진호를 “현 대한민국 예능인 중 개인이 최다 보유자”라고 소개하며 그의 활약에 기대를 모았다. 이에 이진호는 김응수를 제2의 전성기로 이끈 성대모사 퍼레이드를 펼쳤다. ‘타짜’ 속 곽철용의 명대사를 선보인 데 이어 영화 ‘범죄와의 전쟁’의 김응수를 흉내 내며 “최영배랑 최익현이 남의 집 밥 얻어먹으러 다니는 거 알고 있었어?” “누군 뭐 밥 안 얻어 먹어본 줄 알아?” 등의 대사를 읊었고, 이경규와 강호동은 매우 흡족해했다.

이용진은 여자친구와 7년간의 연애를 끝으로 올봄 결혼식을 올려 화제를 모았고, 얼마 전 득남 소식을 전했다. 녹화 당시 이용진은 “아빠가 된 지 2주 됐다”며 “너무 행복한 나날을 보내고 있다”고 벅찬 소감을 말했다.

이용진과 이진호의 한 끼 도전은 이날 오후 11시 방송되는 ‘한끼줍쇼’ 동선동 편에서 확인 할 수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