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대도서관, 1인 크리에이터 수입 공개 “도티에게 밀리지 않는다”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라디오스타’ 스틸./사진제공=MBC

MBC ‘라디오스타’에서 크리에이터 대도서관이 수입을 공개한다.

오는 16일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는 모델 이소라, 플라이투더스카이의 브라이언과 환희, 대도서관이 출연하는 ‘놀면 뭐하니?’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날 방송에서 대도서관은 자신의 인생 스토리를 공개한다. 아르바이트하던 시절부터 대기업 정직원이 되기까지 파란만장한 그의 인생사에 모두가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는 후문이다. 심지어 그는 “(대기업에서) 최고 등급 평가를 받았다”고 고백해 감탄을 자아낸다.

이어 대도서관은 솔직한 수입을 공개한다. 그는 ‘1인 미디어계의 단군’으로서 대중에게 크리에이터라는 직업을 알리는 데 큰 역할을 했다. 그는 후배 인기 크리에이터 도티에게도 밀리지 않는 어마어마한 수입을 공개해 모두를 놀라게 한다.

또한 대도서관은 ‘학원 마니아’라고 고백한다. K뷰티는 물론 골프, 작곡까지 다양한 학원을 섭렵했다는 것. 이를 듣던 김구라는 그에게 새로운 학원을 추천해 폭소를 자아낸다.

대도서관은 아내에 대한 사랑을 드러낸다. 그의 아내도 ‘윰댕’이라는 이름으로 활동 중인 인기 크리에이터다. 그는 37살에 윰댕과 첫 연애를 한 것은 물론 여러 위기를 극복하고 결혼에 골인했다며 직진 사랑꾼의 면모를 보인다.

대도서관의 파란만장 인생 스토리는 이날 오후 11시 5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