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가인 단독 콘서트, 암표 주의보…제작사 “불법 거래 자제해 주길”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송가인 단독 콘서트 암표 거래 포착./ 사진제공=JG엔터테인먼트

가수 송가인의 단독 콘서트 ‘Again'(어게인) 티켓이 매진을 기록하며 화제를 모은 가운데 암표 거래가 포착됐다.

송가인의 단독 콘서트는 티켓 예매 오픈 전부터 불법 거래에 대해 당부할 정도로 티켓팅 전쟁을 예고했고, 예매 시작과 동시에 매진을 기록해 인기를 실감케 했다.

이에 팬들이 어떻게든 표를 구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알려졌고, 이 가운데 암표 거래를 포착해 탄식을 자아내고 있다.

기존보다 비싼 가격에 판매되고 있는 송가인의 단독 콘서트 티켓에 대해 제작사는 “불법 거래는 자제해 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번 송가인의 단독 콘서트는 데뷔 이후 처음으로 개최하는 만큼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팬들의 갈증을 해소시켜줄 신곡과 특별한 무대를 선보일 것이라 예고한 상황. 또 MBC에서 단독으로 콘서트 실황이 중계된다고 알려져 팬들의 기대감도 높이고 있다.

송가인의 단독 콘서트 ‘Again’은 오는 11월 3일 오후 5시 경희대학교 평화의 전당에서 개최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