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좌관’2 보직 변경된 이엘리야X김동준…새로운 관계 예고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보좌관2’의 이엘리야(위), 김동준./사진제공=JTBC

JTBC 새 월화드라마 ‘보좌관2’에서 이엘리야와 김동준의 보직이 변경됐다. 각각 이정재와 신민아 의원실의 보좌관과 비서가 된 것. 같은 의원실 선후배에서 새롭게 변화될 이들의 관계가 주목된다.

‘보좌관: 세상을 움직이는 사람들 시즌2’에서 전 송희섭 국회의원실 6급 비서 윤혜원(이엘리야 분)는 장태준(이정재 분)이 국회의원에 당선되면서 4급 보좌관으로 채용된다. 인턴 한도경(김동준 분)은 강선영 의원실 8급 비서로 자리를 옮긴다. 이와 관련해 ‘보좌관2’ 측은 15일 서로 다른 의원실에서 근무하게 된 두 사람의 스틸컷을 공개했다.

장태준의 추천으로 정계에 발을 디딘 기자 출신 윤혜원은 그에 대한 깊은 신뢰를 가진 인물. 장태준이 법무부장관 송희섭에게 무릎을 꿇고 성진시 공천권을 받았을 때 모두가 그를 비난했지만, 윤혜원은 그의 곁을 지켰다. 장태준이 그를 4급 보좌관으로 파격 채용한 이유도 이 때문이다.

한도경은 약자를 외면하고 권력을 선택한 자신의 롤모델 장태준에게 실망해 돌아섰다. 공개된 스틸컷에서 두 사람 사이엔 냉랭한 기류가 흐르고 있다. 여전히 장태준의 최측근인 윤혜원과 장태준을 떠난 한도경의 관계 변화가 짐작되는 대목이다.

‘보좌관2’는 금빛 배지를 거머쥔 국회의원 장태준의 위험한 질주, 그 치열한 여의도 생존기를 담은 작품.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 후속으로 오는 11월 11일 오후 9시 30분 처음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