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자있는 인간들’ 오연서, 열혈 체육 교사로 변신…‘러블리+걸크러쉬’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하자있는 인간들’의 오연서./사진제공=MBC

배우 오연서가 열정 충만한 체육 선생님 주서연으로 변신한다.

오는 11월 말 첫 방송 예정인 MBC 새 수목드라마 ‘하자있는 인간들’ 측이 15일 체육 교사로 변신한 오연서의 첫 스틸컷을 공개했다.

‘하자있는 인간들’은 꽃미남 혐오증이 있는 여자와 외모 강박증에 걸린 남자가 서로의 지독한 외모 편견과 오해를 극복하고 진정한 사랑을 만나는 로맨틱 코미디물이다.

오연서는 극 중 당찬 성격을 가진 주서연으로 분해 털털하면서도 꾸밈없는 매력을 발산할 예정이다.

이날 공개된 사진 속 오연서는 소탈한 모습으로 학교 곳곳을 누비고 있다. 오연서 특유의 당찬 표정과 사랑스러운 미소는 주서연과의 찰떡 싱크로율을 자랑한다.

또한 예리하게 빛나는 눈빛과 강단 있는 표정에서는 걸크러쉬 매력까지 느껴져 그가 다채로운 매력을 가진 주서연을 어떻게 연기할지 관심이 집중된다.

주서연은 잘생긴 오빠들과 남동생 때문에 갖은 고초를 겪으며 자연스레 꽃미남에 대한 편견을 가지게 된 인물이라고 해 그가 외모 집착증에 걸린 이강우(안재현 분)와 어떻게 인연을 맺을지, 두 남녀 사이에 어떤 스토리가 숨겨져 있을지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하자있는 인간들’은 ’어쩌다 발견한 하루‘ 후속으로 오는 11월 말 첫 방송 예정이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