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설리 사망 신고 접수, 확인中”…SM 측 연락두절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설리,펜디

가수 겸 배우 설리 / 텐아시아DB

경찰이 14일 오후 가수 겸 배우 설리(최진리)가 숨진 채 발견됐다는 신고를 받고 확인 중이다.

경기 성남수정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 21분께 성남시 수정구의 한 전원주택 2층에서 설리가 숨져 있는 것을 설리의 매니저가 발견해 신고했다. 신고를 접수한 경찰은 확인 중으로 알려졌다.

설리의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 측 관계자들은 연락이 닿지 않고 있다.

2009년 그룹 에프엑스(F(x))로 데뷔한 설리는 2015년 팀에서 탈퇴하고 배우로 전향했다. 현재 JTBC2 예능프로그램 ‘악플의 밤’의 MC로 출연 중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