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리 사망 여파…슈퍼주니어, 오늘(14일) 컴백 V라이브 취소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설리,펜디

가수 겸 배우 설리 / 사진=텐아시아DB

가수 겸 배우 설리(최진리)의 사망 소식에 동료들도 슬픔을 드러냈다.

경기 성남수정경찰서에 따르면 14일 오후 3시 21분께 경기도 성남시 수정구의 한 전원주택 2층에서 설리가 숨져 있는 것을 설리의 매니저가 발견해 신고했다. 매니저는 전날 오후 6시 30분께 설리와 마지막으로 통화한 뒤 연락이 닿지 않자 집을 방문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설리가 극단적인 선택을 한 것으로 보고 수사 중이라고 전해졌다. 설리의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 측 관계자들은 연락이 닿지 않고 있다.

컴백 V라이브를 취소한 그룹 슈퍼주니어./사진=V라이브

이 소식이 전해지자 많은 네티즌과 연예계 동료들은 설리를 애도하고 추모하고 있다. 설리와 동시기에 활동했던 미쓰에이 출신 지아는 이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oh no…왜”라는 글과 함께 검은색 사진을 게재하며 안타까움을 나타냈다.

같은 SM엔터테인먼트 소속인 그룹 슈퍼주니어는 이날 오후 10시로 예정됐던 컴백 V라이브를 취소했다.

설리는 2009년 그룹 에프엑스(F(x))로 데뷔해 2015년 팀에서 탈퇴하고 배우로 전향했다. 최근에는 JTBC2 예능프로그램 ‘악플의 밤’의 MC로 출연하며 솔직한 입담으로 주목받았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