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원효, 오늘(14일) 부친상…특발성 폐섬유화증 악화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심진화(왼쪽), 김원효 부부/사진제공=생각을 보여주는 엔터테인먼트

개그맨 김원효가 오늘(14일) 부친상을 당했다.

소속사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는 14일 “김원효 씨의 아버지가 오늘 별세했다”고 밝히며 “안타까운 비보를 접한 김원효 씨에게 위로와 응원을 보내 달라”고 말헀다.

김원효의 아버지는 지난 4월 특발성 폐 섬유화증이라는 희귀병으로 폐 이식수술을 받고 투병을 이어왔으나 이날 눈을 감았다. 고인의 빈소는 부산 성모병원 장례식장에 차려졌다. 발인은 오는 16일 오전 9시다.

김원효는 지난 11일 인스타그램에 “아부지 생신축하드립니다. 지금은 이 문자를 못 보시겠지만 얼른 회복해서 대게먹으면서 파티합시다. 우리가 있으니 아파도 걱정하지 말고, 알았죠? 사랑합니다”라며 투병 중인 아버지를 향한 효심을 드러내 더욱 안타까움을 자아낸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