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현태 ‘하자있는 인간들’ 출연…안재현·오연서와 호흡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배우 임현태./ 사진제공=HB엔터테인먼트

배우 임현태가 MBC 새 수목 미니시리즈 ‘하자있는 인간들’로 안방극장에 찾아온다.

임현태가 출연하는 ‘하자있는 인간들’은 꽃미남 혐오증이 있는 여자와 외모 강박증에 걸린 남자가 서로의 지독한 외모 편견과 오해를 극복하고 진정한 사랑을 만나는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다.

극 중 임현태는 아이돌 연습생 한정호 역할을 맡았다. 그는 목소리 천재라 불릴 만큼 노래를 잘 하지만 외모가 부족해 번번이 데뷔의 좌절을 겪는 인물. 파란만장한 데뷔 과정을 그릴 그가 이번 작품에서 펼칠 활약에 벌써부터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임현태는 그동안 MBC every1 드라마 ‘하숙24번지’, 웹드라마 ‘선무당 공도사의 창업성공기’ ‘완전무결 그놈’ ‘마이 리틀 키보드’ 등 드라마 뿐만 아니라 연극 ‘스물’ 을 통해 신인답지 않은 뛰어난 연기력을 선사하며 많은 관객들의 호평을 받았다. 최근에는 SBS 드라마 ‘힙합왕-나스나길’에서 권준우 캐릭터로 등장해 매회 감초 역할을 톡톡히 해내며 남다른 존재감을 드러냈다.

‘하자있는 인간들’은 ‘어쩌다 발견한 하루’ 후속으로 11월 방영을 앞두고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