율희, “그만해라”···SNS 사칭 경고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사진제공=율희 인스타그램

그룹 라붐 출신 율희가 SNS 사칭을 경고했다.

율희는 14일 자신의 SNS 계정에 “햅삐. 아! 그리고 저 현재 여러분들과는 인스타로만 소통하고있어요!! 다른 sns에서 저 보신다면 그냥 무시해주세요~#틱톡 #그만 사칭해라”라는 글과 함께 2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율희는 미소지으며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그는 갈색 원피스를 입고 청순한 미모를 뽐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율희는 지난해 10월 그룹 FT아일랜드의 최민환과 결혼해 슬하에 아들 재율 군을 두고 있으며, 지난 8월 쌍둥이 임신 소식을 전했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