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풀인풀’ 설인아, 병원에서 걸려온 충격적 소식에 심장이 ‘덜컥’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 / 사진제공=HB엔터테인먼트

KBS2 주말드라마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이하 ‘사풀인풀’)의 설인아가 충격에 빠진다.

13일 방송되는 ‘사풀인풀’에서는 놀란 표정으로 병원을 찾은 김청아(설인아 분)와 병실에 누워 눈물을 흘리고 있는 백림(김진영 분)의 모습이 펼쳐진다.

앞서 지난 방송에서는 힘든 고시 생활을 함께 버텨내고 있는 김청아와 백림의 모습이 담겼다. 특히 백림이 김청아를 짝사랑 하고 있다는 것이 드러나 보는 이들에게 묘한 설렘을 안겼다.

그런가 하면 백림 대신 행사 아르바이트에 간 그녀가 구준휘(김재영 분)와 9년 만에 재회하는 모습이 그려져 안방극장에 짙은 여운을 남겼다.

이런 가운데 공개된 사진 속에는 울컥한 표정으로 병실 앞에 서있는 김청아와 깁스를 하고 눈물을 흘리고 있는 백림의 모습이 포착돼 궁금증을 자극하고 있다. 또한 늘 당당하고 자신감을 잃지 않던 두 사람이 좌절한듯한 표정을 짓고 있어 두 사람 사이에 심상치 않은 일이 생겼음을 짐작케 한다.

뿐만 아니라 김청아가 백림의 사고로 인해 구준휘와 다시 얽히고 설키며 인연이 시작된다고 해 사건에 숨겨진 전말이 무엇일지 시청자들의 다양한 추측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특히 이날 벌어진 백림의 사고에 인터마켓 가(家)의 충격적인 비밀이 밝혀질 것을 예고해 한 치 앞도 예측할 수 없는 전개를 예상케 한다.

초긍정녀 김청아와 구준휘의 악연은 오늘 오후 7시 55분에 방송되는 ‘사풀인풀’에서 확인 할 수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