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위너, 새 앨범 ‘CROSS’…예사롭지 않은 스토리텔링 ‘주목’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위너의 미니 3집 앨범 ‘CROSS’ 두 번째 콘셉트 티저./ 사진제공=YG

그룹 위너의 새 앨범 ‘CROSS’ 콘셉트가 하나 둘 베일을 벗고 있는 가운데 예사롭지 않은 스토리텔링에 관심이 집중된다.

YG엔터테인먼트는 지난 12일 오전 10시 공식 블로그에 위너의 미니 3집 앨범 ‘CROSS’ 두 번째 콘셉트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이번 영상에서는 더욱 성숙해진 위너의 카리스마를 엿볼 수 있다. 흑백의 스틸 사진을 보는 듯한 화면분할 형식으로 연출돼 강렬한 대비가 인상적이다.

김진우·송민호·강승윤·이승훈이 각각 장착한 액세서리와 이들을 비추는 빛의 반짝임이 클로즈업됐다. 위너 네 멤버 특유의 개성이 어두운 공간 속에 모두 모여 빛과 함께 했다.

위너 ‘CROSS’ 티저./ 사진제공=YG

위너는 오는 10월 23일 오후 6시 세 번째 미니앨범 ‘CROSS’ 공개를 앞두고 콘셉트 티저를 꾸준히 공개 중이다.

앞서 이들은 네 멤버가 하나의 빛을 향해 손을 뻗어 모으거나 네 개의 빛이 교차하는 티저 포스터를 통해 최근 앨범에서 보여줬던 청량한 콘셉트에서 변화한 한층 깊어진 매력을 기대하게 했다.

‘CROSS’라는 앨범 타이틀처럼 각자의 방향과 특색을 지닌 네 멤버가 모여 새로운 교차점이 된, 위너의 관계성·음악·스토리를 담고 있다는 것을 짐작하게 한다.

미니 2집 ‘WE’ 이후 약 5개월 만에 활동에 나서는 위너는 ‘CROSS’ 앨범과 더불어 콘서트를 통해 팬들과 만난다.

‘WINNER [CROSS] TOUR IN SEOUL’은 오는 26일과 27일 서울 KSPO DOME(올림픽 체조경기장)에서 열린다. 공연 타이틀인 ‘CROSS’를 기호화한 ‘X’와 ‘+’를 부제로 양일 공연이 다르게 기획됐다.

이후 위너는 타이베이, 자카르타, 방콕, 쿠알라룸푸르, 마닐라, 싱가포르 등 아시아 7개 도시 투어에 나선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