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하루’ 이재욱, 냉·온탕 오가는 츤데레 매력…‘여심 저격’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어쩌다 발견한 하루’의 이재욱./사진제공=MBC

배우 이재욱이 MBC 수목드라마 ‘어쩌다 발견한 하루’(이하 ‘어하루’)에서 거칠지만 섬세한 츤데레 매력으로 여심을 사로잡았다.

지난 9일 방송된 ‘어하루’에서 백경(이재욱 분)은 마음을 전하는 단오(김혜윤 분)를 밀어냈다.

퇴원한 단오는 계속해서 하루(로운 분)를 찾았고, 백경은 그런 단오의 변화가 묘하게 거슬렸다. 백경은 단오에게 “입원 했었다며. 퇴원한지 얼마나 됐다고 뛰어다니냐”며 서툰 방식으로 걱정 어린 마음을 내비쳤다.

이어 수학여행지에서 트래킹 길에 모진말로 단오를 대하다가도, 두고 온 단오가 걱정되어 한참을 찾아 헤매는 백경의 모습은 츤데레의 정석과도 같은 매력으로 여심을 뒤흔들었다.

새롭게 등장한 하루의 존재와 단오의 변화, 그로 인해 변화 될 세 사람의 관계가 어떻게 전개될 지 관심이 더해지는 가운데, 백경의 미묘한 감정변화를 섬세하게 표현하며 몰입도를 더하고 있는 이재욱의 연기력에 시청자들의 호평이 이어지고 있다.

이재욱이 출연하는 ‘어쩌다 발견한 하루’는 매주 수, 목요일 오후 8시 55분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