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혜미, 드라마스페셜 ‘때빼고광내고’ 주연…범죄현장 청소업체 사장役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나혜미,하나뿐인내편

배우 나혜미. /사진=텐아시아DB

배우 나혜미가 KBS ‘드라마스페셜 2019’의 작품인 ‘때빼고광내고’에 주연으로 캐스팅됐다.

‘때빼고광내고’는 범죄현장의 청소일을 하는 용역업체 오너와 직원으로 만난 두 남녀가 범죄현장 청소 일을 통해 묻힐 뻔 했던 한 사건의 얼룩을 닦아내며 진실을 찾는 이야기다.

나혜미는 특수 청소와는 거리가 멀어보이지만 혼자 범죄현장 청소업체를 운영하는 1인기업 대표 모안나 역을 맡았다. 모안나는 비록 경찰시험에 떨어져 범죄현장 전문 특수 청소업체 일을 하고 있지만 일에 대한 자부심이 강하고 사건 피해자들에 배려와 그들에게 도움을 주고자 의무감이 강하고 인간미 넘치는 인물. 긍정적인 성격이지만 즉흥적이고 뻔뻔하면서도 욱하는 성격을 가지고 있어 옳다고 생각되는 일에는 사이다 같은 발언을 거침없이 내뱉는다.

‘때빼고광내고’는 10일 첫 촬영을 시작하며 11월 중순 방송 예정이다.

나혜미는 ‘하나뿐인 내 편’에서 미란 역으로 시청자들에게 사랑 받았으며 KBS1 일일드라마 ‘여름아 부탁해’에서 금주 역으로 연기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