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풀인풀’ 10년 후 재회한 설인아X김재영, 운명적 만남 예고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 스틸./사진제공=KBS2

KBS2 주말드라마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이하 ‘사풀인풀’)에서 설인아, 김재영, 조윤희, 윤박, 오민석 다섯 남녀가 본격적인 로맨스를 예고했다.

앞서 김청아(설인아 분)와 구준휘(김재영 분)는 기차에서 운명적인 첫 만남을 가졌다. 구준휘에게 첫눈에 반한 김청아의 돌직구 고백에 이어 밝고 씩씩한 그의 매력에 묘한 미소를 지은 구준휘의 만남은 두 사람이 펼칠 티격태격 로맨스에 더욱 기대를 모으게 했다.

이런 가운데 구준겸(진호은 분)의 죽음 10년 후, 두 사람은 새로운 사건으로 다시 한 번 인연을 이어갈 예정이다. 김청아와 구준휘는 각각 5포족 공시생과 비혼주의자로 티격태격하는 유쾌한 로맨스로 주말 안방극장에 설렘을 선사한다.

구준겸 죽음을 사고로 숨긴 김청아의 가슴 아픈 비밀과 하나뿐인 동생의 갑작스런 죽음에 충격을 받은 구준휘가 뒤늦게 숨겨진 비밀을 알게 되면서 두 사람의 인연이 어떻게 변하게 될 지 주목된다.

재벌가 취집의 꿈이 좌절될 위기를 맞은 김설아(조윤희 분)와 인터마켓의 후계자임을 밝히며 직진 로맨스를 선언한 도진우(오민석 분)의 인연이 어떻게 이어지게 될지도 궁금증을 자극한다.

‘사풀인풀’은 방송 2주 만에 시청률 25.7%를 기록해 자체 최고 시청률을 돌파했다. 이처럼 눈을 뗄 수 없는 이야기와 더욱 다양한 인물들의 등장으로 풍성하고 꽉 찬 이야기가 펼쳐질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은 매주 토, 일요일 오후 7시 55분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