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틴, 정규 3집 ‘An Ode’로 日 오리콘 주간 앨범 랭킹 1위…‘끝없는 상승세’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그룹 세븐틴 ‘An Ode’./사진제공=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그룹 세븐틴이 정규 3집 ‘An Ode’로 일본 오리콘 차트 주간 앨범 랭킹 1위를 차지했다.

일본 음악 랭킹 사이트 오리콘은 “9일 세븐틴이 지난달 16일 발매한 ‘An Ode’로 약 4만 4000장의 판매고를 올리며 10월 14일자 오리콘 주간 앨범 랭킹에서 1위를 획득했다“고 전했다. 이어 세븐틴은 주간 합산 랭킹, 주간 해외 앨범 랭킹에서도 1위를 차지하며 3개 부문에서 최상위권에 이름 올렸다.

세븐틴의 정규 3집은 발매된 지 3주 차에도 현지 아티스트를 제치고 오리콘 차트 주간 앨범 랭킹 1위에 등극해 K팝 아이돌의 건재함을 확고히 보여줘 더욱 이목을 집중시킨다.

또한 세븐틴은 지난 8월 약 2년 만에 개최해 큰 성원을 받은 월드투어 ‘ODE TO YOU’(오드 투 유) 서울 공연과 내달 9일까지 진행 예정인 일본 4개 지역의 총 10회 공연도 전 회차 전석 매진을 기록했다.

이처럼 국내외를 막론하고 대중들의 많은 관심과 사랑을 받고 있는 세븐틴이 월드 투어에서 얼마나 색다른 모습을 선사하며 전 세계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을지 주목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