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4’ 피오, 스페셜 MC로 출격…‘호텔 델루나’ 비하인드 공개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해피투게더4’ 스틸./사진제공=KBS2

그룹 블락비의 피오가 KBS2 ‘해피투게더4’ 스페셜 MC로 활약한다.

오는 10일 방송되는 ‘해피투게더4’는 ‘어서 오십시오’ 특집으로 배우 정동환, 남경읍, 배해선, 구구단의 미나, 피오가 출연한다.

이날 방송에서 피오는 스페셜 MC로도 활약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피오는 예능 치트키 다운 면모를 보여줬다고 해 기대를 높인다. 특히 평소에도 절친한 조세호와 술을 마시던 중 “그만 먹었으면 좋겠어요”라고 말한 에피소드가 공개돼 스튜디오를 웃음으로 물들였다는 후문이다.

피오의 예능감은 드라마 촬영 현장에서도 눈에 띄었다. 배해선은 “피오가 있는 현장과 없는 현장이 극과 극”이라며 그의 존재감을 소개했다. 이어 다른 출연진들도 피오가 tvN ‘호텔 델루나’ 팀 친목의 중심이었다고 입을 모아 포상 휴가 현장에서 피오가 사람들을 챙겨줬던 일화를 소개했다.

이에 촬영 현장은 물론 ‘해피투게더4’까지 웃음으로 물들인 피오의 예능감이 기대를 모은다.

‘해피투게더4’는 오는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