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해인, 광고 모델 1주년 인증샷···훈훈한 비주얼 과시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사진제공=정해인 인스타그램

배우 정해인이 훈훈한 비주얼을 뽐냈다.

정해인은 8일 자신의 SNS 계정에 “#현대백화점면세점 1주년 축하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정해인은 ‘1st’가 새겨진 케이크를 든 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그는 흰 셔츠에 검은색 카디건을 입고 청량한 분위기를 자아내 눈길을 끌었다.

정해인은 현대백화점 면세점의 광고 모델로 활동한 지 1주년을 맞이한 모습이다. 그는 지난해 10월 현대백화점 면세점의 광고 모델로 발탁됐다. 당시 관계자는 “정해인이 화제성과 인지도, 면세점의 고급스럽고 세련된 이미지를 대변할 수 있다고 판단해 광고 모델로 발탁했다”고 밝혔다.

한편 정해인은 내년 방영 예정인 tvN 드라마 ‘반의 반’에 출연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