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와인드’ 김종국, 김성주 밀어내고 단독 MC 데뷔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리와인드’ 예고 영상./사진제공=채널A

오는 9일 방송되는 채널A ‘리와인드-시간을 달리는 게임’(이하 ‘리와인드’)에서 김종국이 MC자리를 꿰찬다.

지난주 김종국은 자신의 팀이 금손으로 선정되면 MC 김성주와 일일 역할 트레이드를 하겠다는 공약을 걸었다. 이날 방송에서는 그 공약을 이행하게 된 김종국이 완벽한 슈트 핏을 뽐내며 스페셜 MC로 등장한다. 특히 그는 김성주의 시그니처 코너인 ‘리와인드 뉴스’ 자리까지 꿰차며 아나운서 못지않은 발음을 뽐냈다고 해 기대를 높인다.

김성주는 김종국을 대신해 팀장의 자격으로 김종국 팀에 투입된다. 이에 김성주에게 늘 힌트를 갈구하던 출연자들은 자신들과 같은 처지가 된 그를 보고 하이에나처럼 물어뜯기 시작해 웃음을 자아낸다. 역할 트레이드 공약을 추천한 하하는 “오늘 성주 형 쩔쩔매는 모습 한 번 보고 싶다”며 김성주의 실력을 낱낱이 밝히겠다는 각오를 다져 궁금증을 더한다.

하하의 예언대로 ‘꿀 라이브’ 코너에서 김성주의 고난이 시작된다. 정답이라고 자신 있게 말하는 족족 오답 처리가 되자 ‘리와인드’ 공식 뇌순남인 양세찬마저 “형 입 다물고 있어요”라며 김성주를 괄시했다는 것.

김성주가 수많은 굴욕을 이겨내고 명예를 회복할 수 있을지는 이날 오후 9시 50분 방송되는‘리와인드’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