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상이몽2’ 인교진♥소이현, 오늘(7일) 마지막 방송…붉어진 눈시울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동상이몽2’ 인교진·소이현 부부. /사진제공=SBS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에서 인교진·소이현 부부의 마지막 이야기가 7일 오후 11시 20분에 방송된다.

‘동상이몽2’의 최장수 커플로 지난 1년 8개월 동안 큰 사랑을 받아온 인교진·소이현 부부가 이날 방송을 끝으로 잠시 떠난다. 마지막인 만큼 이날 스튜디오에는 인교진도 함께해 자리를 빛냈다.

‘국민 울보’ 인교진의 등장에 MC들은 “오늘 우는 거 라이브로 볼 수 있겠다” “윤상현씨와 같이 우는 거 아니냐”라며 그의 눈물샘을 걱정했다. 평소 눈물을 잘 흘리지 않았던 소이현 또한 지난 1년 8개월을 돌아보며 왈칵 눈물을 터트려 보는 이들까지 뭉클하게 만들었다.

인교진과 소이현은 인교진의 23년 지기 절친들과 ‘마흔 살 기념’ 마라톤에 도전했다. 인교진은 “우리 집안은 마라톤 선수를 두 명이나 배출한 마라톤 집안”이라며 자신감을 내비쳤다. 그런 그가 마라톤 실력을 발휘할 수 있을지 궁금증이 더해진 가운데 의외로 소이현이 마라톤 실력을 뽐내 MC들을 놀라게 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