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구의 차트’ 뉴이스트 렌 “무대 위, 팬들 호응에 웃통 벗은 적 있어”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JTBC2 ‘호구의 차트’ 예고편. /사진제공=JTBC

그룹 뉴이스트의 렌이 공연 도중 펼친 퍼포먼스의 뒷이야기를 밝혔다. JTBC2 ‘호구의 차트’에서다.
7일 방송되는 ‘호구의 차트’에는 ‘외국인이 엄지 척! 한국의 월·클(월드클래스) TOP 10’을 주제로 차트 대결을 펼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는 해외 유명 가수들을 감동하게 한 한국 팬들의 떼창이 차트 순위에 올랐다. 이에 MC 전진과 렌은 크게 공감했다. 특히 렌은 “팬들의 호응 때문에 무대 위에서 평소 안 하던 행동을 한 적 있냐”는 MC 한혜진의 질문에 “웃통을 벗었다”고 털어놓았다.
이후 렌의 공연 영상이 공개됐고, MC들은 그의 반전 매력에 빠져들어 당시 모습을 재연해달라고 요청했다. 이에 렌은 자신의 솔로곡인 ‘나, 너에게’를 열창했고, MC들은 렌의 달콤한 목소리와 가창력에 큰 호응을 보냈다.
이어 한국인의 ‘월드클래스’ 순위권에서 빼놓을 수 없는 ‘K팝’이 화두에 올랐다. 여기에 대세 아이돌인 렌에게 또 한 번 이목이 집중됐다. 렌은 스튜디오에서 걸그룹 댄스 등 다양한 퍼포먼스를 선보이며 남다른 끼를 방출했다.
한편 MC들은 물이나 밑반찬을 서비스로 주는 ‘무료 제공’ 차트 항목에 공감을 표했다. 전진은 한혜진에게 “좋아하는 밑반찬이 뭐냐”고 물었고, 한혜진은 달걀말이를 꼽았다. 의외의 대답에 전진은 “나물류는 안 좋아하냐”고 놀라워했고, 한혜진은 “채소는 그만 먹고 싶다”며 모델의 비애를 털어놓았다고 해 궁금증을 높인다.
‘호구의 차트’는 7일 밤 8시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