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드 쿤스트X우원재, 프로젝트 듀오 결성…팀명 모집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코드 쿤스트X우원재./ 사진제공=AOMG

힙합 레이블 AOMG 소속 아티스트 코드 쿤스트와 우원재가 프로젝트 듀오로 곧 힙합 팬들과 만날 것을 예고했다.

코드 쿤스트와 우원재는 지난 6일 서울 난지한강공원에서 개최된 ‘오프 루트 페스트 2019’에서 합동 무대를 꾸몄다. 이때 깜짝 팀 결성 소식과 차후 활동 계획을 밝혀 기대감을 높였다.

코드 쿤스트는 대세 프로듀서로서 각종 힙합 관련 프로그램에서 종횡무진 활약하고 있다. 우원재 역시 자신의 앨범 뿐만 아니라 박재범, 그레이, 사이먼 도미닉 등의 피처링을 맡는가 하면 SBS 라디오 DJ로 활약하는 등 다양한 경로를 통해 팬들과 만나고 있다.

AOMG의 한 관계자는 “두 아티스트가 평소에도 활발한 음악적 교감을 이어왔으며 앨범 제작을 계기로 다양한 활동을 이어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두 아티스트의 팀명은 아직 밝혀지지 않았다.‘오프 루트 페스트 2019’ 공연 후 AOMG 공식 SNS를 통해 팬들의 아이디어를 모집할 예정으로 팬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