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가요’, 오늘(6일) 신구 레전드 귀환…백지영·장우혁·첸 컴백

[텐아시아=우빈 기자]

‘인기가요’ / 사진제공=SBS

SBS ‘인기가요’에 신구 레전드들의 컴백무대가 펼쳐진다.

6일 방송되는 SBS ‘인기가요’에서 첸이 두 번째 미니앨범 타이틀곡 ‘우리 어떻게 할까요 (Shall We?)’의 무대를 최초 공개한다. 타이틀곡 ‘우리 어떻게 할까요 (Shall we?)’는 세련된 무드에 낭만적인 멜로디와 감성적인 노랫말이 어우러진 레트로 팝 곡이다. 여기에 첸의 트렌디한 보컬이 더해져 곡의 매력을 배가시켰다.

장우혁도 ‘인기가요’에 귀환을 알린다. 장우혁의 신곡 ‘WEEKAND’는 감각적인 비트와 세련된 그루브가 가득한 노래로 장우혁만의 보이스와 퍼포먼스가 돋보이는 곡이다. 8년 만에 솔로로 돌아온 장우혁은 대체 불가의 압도적이고 세련된 퍼포먼스로 시청자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을 예정이다.

이와 함께 올해로 데뷔 20주년을 맞는 또 한 명의 레전드 백지영이 ‘인기가요’에 돌아온다.  미니앨범 ‘레미니센스(Reminiscence)’의 타이틀곡 ‘우리가’는 백지영의 진솔한 보컬이 한편의 영화를 떠올리게 하는 발라드 곡으로 이별에 대한 고민이 있는, 혹은 이별을 겪어 봤던 사람들이 공감할 가사를 담고 있다. 담담함과 애절함을 넘나드는 백지영 특유의 호소력 짙은 무대를 오랜만에 만나볼 수 있다.

이외에도 정세운, 강시원, 세러데이(SATURDAY), 세븐틴(SEVENTEEN), 3YE(써드아이), AKMU, ANS, 원어스(ONEUS),  정세운, K타이거즈 제로, 트와이스, 퍼플백 등이 출연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