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금정원’ 한지혜·이상우, 애틋한 ‘눈물 포옹’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MBC 드라마 ‘황금정원’./ 사진제공=김종학프로덕션

5일 밤 9시 5분에 방송되는 MBC 주말드라마 ‘황금정원’에서 한지혜, 이상우가 눈물로 포옹한다.

지난 방송에서 은동주(한지혜 분)와 차필승(이상우 분)은 끝까지 자신의 죄를 인정하지 않는 사비나(오지은 분), 신난숙(정영주 분)의 파렴치한 행동에 분노를 터뜨렸다.

사비나와 신난숙 모녀가 차필승 부모의 뺑소니 사고 원인을 은동주에게 뒤집어 씌운 것이다. 이후 은동주와 차필승은 모녀의 과거를 밝히겠다고 다짐해 향후 두 사람이 보여줄 행보에 관심이 한껏 높아진 상황이다.

이와 함께 공개된 스틸에는 한지혜와 이상우의 눈물 포옹이 담겼다. 이는 한지혜와 이상우가 과거 황금정원 축제가 열렸던 장소에 방문한 모습이기도 하다.

이에 ‘황금정원’ 제작진은 “지금까지 극중 한지혜와 이상우는 서로를 향한 믿음으로 사랑을 키워왔다”고 전하며 “황금정원 축제에서부터 이어진 한지혜, 이상우의 또 다른 과거 인연이 공개될 예정이다. 새로운 국면을 맞이하며 더욱 휘몰아치는 전개가 펼쳐질 것이니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