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이식스, 미주 투어 마무리 “한국어 따라 부르는 모습에 감동”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그룹 데이식스./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그룹 데이식스(DAY6)가 지난달 12~13일(이하 현지시간) 개최한 미국 뉴욕 콘서트를 시작으로 15일 보스턴, 18일 마이애미, 20일 달라스, 22일 시카고, 25일 샌프란시스코, 28일~29일 로스앤젤레스까지 7개 도시에서 9회 공연의 투어를 펼쳤다.

뉴욕부터 로스앤젤레스까지 미국 각 도시마다 현지 ‘My Day'(마이데이 : 팬덤명)의 뜨거운 반응이 이어졌다.

공연장을 찾은 팬들은 한국어 가사를 그대로 노래를 따라 부르며 DAY6와 My Day가 함께 만드는 특별한 무대를 완성했다.

이에 DAY6는 로스앤젤레스 공연 종료 후 네이버 V 라이브를 통해 “한국어로 된 가사여서 힘들었을 텐테 따라 부르려고 노력해주시는 것 자체가 정말 감동적이었다”라고 감사 인사를 전했다.

또 로스앤젤레스에서 살았던 멤버 Jae(제이)는 미주 투어 중 생일(9월 15일)을 맞이해 현지 팬들과 소중한 시간을 보내기도 했다.

DAY6는 이번 월드투어의 첫 해외 공연지인 미국부터 큰 관심을 모았다.

뉴욕 콘서트 전 미국의 간판 모닝쇼 Fox5 채널의 ‘Good Day New York'(굿 데이 뉴욕)은 “DAY6는 무수한 K팝 음악 속 그들만의 사운드를 표현하는 그룹”이라고 스포트라이트를 쏟아냈다.

아울러 미국 NBC 온라인 프로그램 ‘Access'(액세스), 인터넷 라디오 방송사 ‘idobi Radio'(아이도비 라디오), 매체 ‘Teen Vogue'(틴 보그)와 세븐틴(Seventeen), 얼루어(Allure) 등 각종 유력 미디어와 인터뷰를 가졌다.

DAY6는 5일 싱가포르에서 첫 단독 공연을 개최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