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콘서트’, 新 코너 온다…양선일·송영길·서태훈·이현정·김니나 뭉친 ‘마이펫’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제공=KBS2 ‘개그콘서트’

 

KBS2 ‘개그콘서트’에 공감 100% 리얼콩트가 온다. 오는 6일 오후 방송되는 ‘개그콘서트’에서는 반려인들의 공감을 부르는 새 코너 ‘마이펫'(가제)이다.

이 코너는 코미디언 양선일과 송영길, 이현정, 김니나가 뭉쳤다. 이들은 깜찍한 동물로 분장해 귀여운 매력을 뽐낸다. 실제 반려인들의 경험을 녹인 콩트로, 생생한 열연으로 관객들의 환호를 이끌어냈다고 한다.

반려견과 반려묘로 분한 코미디언들은 “멍멍” “야옹~”을 제외한 대사 한 마디 없이 높은 싱크로율을 자랑하는 ‘몸개그’로 웃음을 자아낼 전망이다. 신선한 코너의 구성은 물론 코미디언들의 활약이 돋보였다는 게 제작진의 귀띔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