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사우디 콘서트 방구석 1열서 본다…VLIVE 전세계 생중계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BTS 사우디./ 사진제공=네이버 브이라이브

네이버 브이라이브 플러스가(VLIVE+) 방탄소년단의 사우디아라비아 콘서트를 전세계로 라이브 스트리밍한다. 사우디아라비아에서 펼쳐지는 콘서트를 전 세계로 온라인 스트리밍하는 것은 이번 이 처음이다.

브이라이브 플러스는 한국 시간으로 오는 12일(토) 새벽 1시 30분부터 사우디아라비아의 수도 리야드에 위치한 ‘킹 파드 인터내셔널 스타디움’에서 펼쳐지는 방탄소년단의 ‘LOVE YOURSELF: SPEAK YOURSELF’ 투어를 단독 생중계한다.

사우디아라비아 역사상, 대규모 관중을 수용할 수 있는 ‘킹 파드 인터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콘서트를 펼치는 해외 가수는 방탄소년단이 최초다. 이에 또 한번 써 내려갈 방탄소년단의 새로운 역사에 많은 이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무엇보다 방탄소년단의 웸블리 콘서트를 전세계로 중계하며 역사적인 순간을 함께한 VLIVE가 이번 ‘킹 파드 인터내셔널 스타디움’ 콘서도 생중계를 확정했다.

지난 6월 안정적인 스트리밍을 통해 웸블리의 생생한 현장감과 감동을 선사한 VLIVE가 다시 ‘킹 파드 인터내셔널 스타디움’의 열기를 그대로 전할 것으로 기대케 한다. 이에 다시 한번 방탄소년단의 파워풀한 콘서트를 함께 즐길 수 있다는 점에서 관심이 쏟아지고 있다.

VLIVE측은 “방탄소년단의 역사적인 현장을 또 한번 라이브 스트리밍으로 생생하게 전달하게 돼 영광”이라며 “글로벌 온라인 스트리밍을 처음 진행하는 국가인 만큼 준비과정부터 새로운 도전의 연속이었지만, 전세계의 많은 팬들이 즐겁게 시청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했다.

방탄소년단의 사우디아라비아 ‘킹 파드 인터내셔널 스타디움’ 콘서트는 실황 생중계와 다시보기 VOD가 제공될 예정이며, VLIVE의 PC 웹사이트, 모바일 V앱(브이앱) 스토어에서 구매할 수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