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소리, MBC 단막극 통해 5년만에 안방 복귀

문소리

단막극을 통해 복귀하게 된 문소리

배우 문소리가 MBC 단막극으로 브라운관에 복귀한다.

11일 문소리 소속사 사람 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문소리는 MBC 단막극 시리즈인 ‘드라마 페스티벌’의 ‘하늘재 살인사건’에 출연한다. 드라마 출연과 관련, 사람 엔터테인먼트는 11일 제작진과 미팅을 가졌다.

이 드라마는 6.25 전쟁 이후 1950년대의 한 여인의 사랑 이야기를 다룬 작품으로, MBC 사극 일일드라마 ‘제왕의 딸, 수백향’을 공동 연출 중인 최준배 PD가 연출을 맡았다. 최준배 PD는 앞서 ‘심야병원’과 ‘아들 녀석들’을 공동 연출한 바 있다.

문소리의 드라마 컴백은 MBC ‘내 인생의 황금기’ 이후 5년 만이다.  방송은 12월 초.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 구혜정 photonine@tenasia.co.kr

[나도 한마디!] [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와우, 비투비의 봄날 5월 구매 고객 이벤트